NEWS
slider01

                                   삼손이   가사에   가다

      삼손이   가사에  가서   거기서   한   기생을   보고  그에게로  들어갔더니

2      혹이  가사   사람에게   고하여   가로되  삼손이   여기  왔다   하매   곧  그를   에워싸고   밤새도록  성문에   매복하고   밤새도록   종용히  하며   이르기를   새벽이    되거든  그를  죽이리라   하였더라

3    삼손이   밤중까지   누웠다가   그   밤중에 일어나   성문짝들과 두  설주와  빗장을   빼어   그것을  모두   어깨에   메고   헤브론   앞산  꼭대기로  가니라

                                          삼손과  들릴라

4ㅇ   이  후에   삼손이   소랙   골짜기의   들릴라라   이름하는   여인을   사랑하매'

5     블레셋   사람의  방백들이   그  여인에게로   올라와서   그에게  이르되   삼손을  꾀어서  무엇으로   말미암아  그   큰  힘이   있는지   우리가   어떻게  하면  그를   이기어서   결박하여   곤고케   할   수   있을는지  알아보라   그리하면    우리가  각각  은  일천  일백을   네게   주리라

6   들릴라가   삼손에게   말하되   청컨대  당신의  큰   힘이   무엇으로  말미암아  있으며   어떻게  하면   능히  당신을   결박하여    곤고케  할   수   있을는지  내게   말하라

7     삼손이   그에게  이르되  만일   마르지   아니한  푸른  칡  일곱으로   나를  결박하면   내가  약하여져서    다른   사람과   같으리라  

8     블레세  사람의의   방백들이   마르지   아니한   푸른   칡   이일곱을  여인에게로   가져오매   그가  그것을   삼손을  결박하고

9    이미   사람을  내실에  매복   시켰으므로   삼손에게   밀히되   삼손이여   블레셋   사람이  당신에게  미쳤느니라  하니  삼손이   그  칡  끊기를  불탄  삼실을   끊음   같이   하였고  그   힘의  근본 은  여전히   알지    못하니라

10   들릴라가   삼손에게    이르되  보라  당신이   나를  희롱하여   내게  거짓말을  하였였도다   청컨대  무엇으로   하면   당신을   결박할   수  있을는지   이제는   내게   말하라

11    삼손이  그에게   이르되  만일   쓰지  아니한   새  줄로  나를  결박하면  내가   약하여져서   다른   사람과  같으리라

12    들릴라가  새  줄을   취학  그것으로   그를  결박하고   그에게   이르되  삼손이여   블레셋   사람이   당신에게   미쳤느니라   하니   삼손이  팔   위의   줄   끊기를  실을  끊음   같이   하였고  그  때에도   사람이   내실에   매복하였었더라

'13ㅇ   들릴라가   삼손에게   이르되  당신이   이때까지  나를   희롱하여   내게   거짓말을   하였도다   내가   무엇으로   하면  당신을  결박할   수  있을는지   내게   말하라   삼손이  그에게   이르되  그대가  만일   나의   머리털을   일곱가닥을  위선 에   섞어  짜면    되리라

14    들릴라가   바디로   그  머리털을   단단히  짜고  그에게   이르되  삼손이여  블레셋 사람이   당신에게   미쳤느니라   하니  삼손이  잠을   깨어   직조틀의   바디와  위선 을   다  빼어내니라

15ㅇ    들릴라가    삼손에게   이르되    당신의  마음이  내게   있지   아니함하면서   당신이   어찌   나를   사랑한다  하느뇨   당신이   이  세번   나를   희롱하고   당신의  큰   힘이  무엇으로   말미암아   있는   것을   내게   말하지   안하였도다  하며

16   날마다   그  말로   그를  재촉하여      조르매   삼손의   마음이  번뇌하여   죽을   지경이라

17  삼손이   진정을  토하여   그에게   이르되  내  머리에는   삭도를   대지  아니하였나니   이는   내가  모태에서   하나님의   나실인이  되었음이라  만일   내  머리가   밀리우면   내   힘이  내게서  떠나고   나는  약하여져서   다른   사람과  같으리라

18ㅇ  들릴라가 삼손의  진정을   다  토함을   보고  보내어  블레셋   사람의    방백들을  불러  가로되   삼손이  내게   진정을   토하였으니   이제   한번만   올라오라   블레셋   방백들이   손에  은을   가지고  여인에게로  올라오니라

19     들릴라가  삼손으로   자기   무릎을  베고   자게   하고   사람을   불러   그  머리털  일곱   가닥을    밀고   괴롭게  하여본즉   그  힘이  없어졌더라

20    들릴라가   가로되  삼손이여   블레세   사사람이  당신에게  미쳤느니라  하니   삼손이  잠을  깨며  이르기를   내가 전과  같이 나가서  몸을  떨치리라   하여도   여호와꼐서   이미  자기를  떠나신   줄을   깨닫지   못하였더라

21    블레셋   사람이   그를  잡아  그  눈을   빼고   끌고  가사에  내려가  놋줄로  매고   그로   옥중에서  맷돌을   돌리게   하였더라

22    그의   머리털이   밀리운 후에  다시  자라기   시작하니라

                                     삼손이   죽다

23ㅇ  블레셋  사람의   방백이   가로되  우리의   신이  우리   원수  삼손을  우리  손에   붙였다   하고   다  모여  그 신   다곤에게  큰  제사를   드리고     즐거워하고

24        백성들도   삼손을   보았으믈   가로되  우리  토지를   헐고   우리    많은  사람을   죽인   원수를   우리의   신이   우리   손에  붙였다   하고   자기   신을   찬송하며

25      그들의   마음이  즐거울  때에   이르되   삼손을   불러다가   우리를   위하여  재주를   부리게   하자  하고  옥에서  삼손을   불러내매   삼손이   그들을   위하여  재주를   부리니라   그들이   삼손을   두  기둥  사이에   세웠더니

26      삼손이 자기   손을   붙든   소년에게   이르되    나로   이  집을   버틴   기둥을   찾아서   그것을  의지하게   하라   하니라'

27    그 집에는   남녀가  가득하니   블레셋   모든   방백도   거기   있고   지붕에  있는   남녀도   삼천면  가량이라  다   삼ㅅㄴ의의   재주   부리는  것을  보더라

'28ㅇ    삼손이   여호와께   부르짖어  가로되   주  여호와여   구하옵나니   나를   생각하옵소서  하나님이여   구하옵나니   이번만   나로   강하게   하사   블레셋   사람이   나의  두  눈을  뺸   원수를    단번에   갚게   하옵소서   하고

29    집을   버틴   두  가운데   기둥을   하나는   윈손으로  ,   하나는   오른손으로  껴   의지하고

30    가로되   블레셋   사람과   함께   죽기를   원하노라   하고   힘을   다하여   몸을   굽히매  그 집이   곧   무너져   그  안에   있는   모든   방백과   온  백성에게  덮이니   삼손이   죽을   때에   죽인   자가   살았을   때에   죽인   자보다   더욱    많았더라

31     그의   형제와 아비의   온  집이  다  내려가서  그 시체를   취하여   가가지고   올라와서  소라와  에스다올  사이  그  아비  마노아의  장지에   장사하니라   삼손이  이스라엘  사사로   이십년을   지내었더라



                           


조회 수 :
592
등록일 :
2018.01.18
12:39:50
엮인글 :
http://ychurch.org/bible_relay/118040/2e7/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ychurch.org/11804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0836 사무엘 상 제 3 장 최경희 2018-01-22
여호와께서 사무엘을 부르시다 아이 사무엘이 엘리 앞에서 여호와를 섬길 때에는 여호와의 말씀이 희귀하여 이상이 흔히 보이지 않았더라 2 엘리의 눈이 점점 어구워가서 잘 보지 못하는 그 때에 그가 자기 처소에 누웠고 3 하나님의 등불은 아직 꺼지지 아니하였으며 사무엘은 하나님의 궤 있는 여호와의 전 안에...  
10835 사무엘 상 제 2 장 최경희 2018-01-21
한나의 기도 한나가 기도하여 가로되 내 마음이 여호와를 인하여 즐거워하며 내 뿔이 여호와를 인하여 높아졌으며 내 입이 내 원수들을 향하여 크게 열렸으니 이는 내가 주의 구원을 인하여 기뻐함이니이다 2 여호와와 같이 거룩하신 이가 없으시니 이는 주 밖에 다른 이가 없고 우리 하나님 같은 반석도 없으심이니...  
10834 사무엘 상 제 1 장 최경희 2018-01-20
엘가나의 실로 순례 에브라임 산지 라마다임소빔에 에브라임 사람 엘가나라 하는 자가 있으니 그는 여로함의 아들이요 엘리후의 손자요 도후의 증손이요 숩의 현손이더라' 2 그에게 두 아내가 있으니 하나의 이름은 한나요 하나의 이름은 브닌나라 브닌나는 자식이 있고 한나는 무자하더라 3 이 사람이 매년에 자...  
10833 룻 기 제 4 장 최경희 2018-01-20
룻이 보아스와 결혼하다 보아스가 성문에 올라가서 거기 앉았다가마침 보아스의 말하던 기업 무를 자가 지나가는지라 보아스가 그에게 이르되 아무여 이리로 와서 앉으라 그가 와서 앉으매 '2 보아스가 성읍 장로 십인을 청하여 가로되 당신들은 여기 앉으라 그들이 앉으매 3 보아스가 그 기업 무를 자에게 이르되 ...  
10832 룻기 제 3 장 최경희 2018-01-20
룻이 보아스와 가까워지다 룻의 시모 나오미가 그에게 이르되 내 딸아 내가 너를 위하여 안식할 곳을 구하여 너로 복되게 하여야 하지 않겠느냐 2 네가 함께 하던 시녀들을 둔 보아스는 우리의 친족이 아니냐 그가 오늘 밤에 타작 마당에서 보리를 까불리라 3 그런즉 너는 목욕하고 기름을 바르고 의복을 입고 타...  
10831 룻기 제 2 장 최경희 2018-01-20
룻이 보아스를 만나다 나오미의 남편 엘리멜렉의 친족 중 유력한 자가 있으니 이름은 보아스더라 2 모압 여인 룻이 나오미에게 이르되 나로 밭에 가게 하소서 내가 뉘게 은혜를 입으면 그를 따라서 이삭을 줍겠나이다 나오미가 그에게 이르되 내 딸아 갈찌어다 하매 3 룻이 가서 베는 자를 따라 밭에서 이삭을 줍는...  
10830 룻 기 제 1 장 최경희 2018-01-20
엘리멜렉과 그 가족의 모압 이주 사사글의 치리하던 때에 그 땅에 흉년이 드니라 유다 베들레헴에 한 사람이 그 아내와 두 아들을 데리고 모압 지방에 가서 우거하였는데 2 그 사람의 이름은 엘리멜렉이요 그 아내의 이름은 나오미요 그 두 아들의 이름은 말론과 기룐이니 유다 베들레헴 에브랏 사람들이더라 그들이...  
10829 사사기 제 21 장 최경희 2018-01-19
베냐민 자손의 아내 이스라엘 사람들이 미스바에서 맹세하여 이르기를 우리 주에 누구든지 딸을 베냐민 사람에게 아내로 주지 아니하리라 하였더라 2 백성이 벧엘 에 이르러 거기서 저녁까지 하나님 앞에 앉아서 대성 통곡하여 3 가로되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여 오늘날 이스라엘 중에 어찌하여 한 지파가 이즈...  
10828 사사기 제 20 장 최경희 2018-01-19
이스라엘이 전쟁 준비를 하다 이에 모든 이스라엘 자손이 단에서부터 브엘세바까지아 길르앗 땅에서 나왔는데 그 회중이 일제히 미스바에서 여호와 앞에 모였으니 2 온 백성의 어른 곧 이스라엘 모든 지파의 어른들은 하나님 백성의 총회에 섰고 칼을 빼는 보병은 사십만 이었으며 3 이스라엘 자손의 미스바에 올...  
10827 사사기 제 19 장 최경희 2018-01-19
어떤 레위 사람과 그의 첩 이스라엘의 왕이 없을 그 때에 에브라임 산지 구석에 우거하는 어떤 레위 사람이 유다 베들레헴에서 첩을 취하였더니 2 그 첩이 행음하고 남편을 떠나 유다 베들레헴 그 아비의 집에 들어가서 거기서 넉달의 날을 보내매 3 그 남편이 그 여자에게 다정히 말하고 그를 데려오고자 하여 하...  
10826 사사기 제 18 장 최경희 2018-01-18
미가와 단 지파 그 때에 이스라엘에 왕이 없었고 단 지파는 이 때에 거할 기업의 땅을 구하는 중이었으니 이는 그들이 이스라엘 지파 중에서 이 때까지 기업의 땅 부배함을 얻지 못하였음이라 2 단 자손이 소라와 에스다올에서 부터 자기 온 가족중 용맹 있는 다섯 사람을 보내어 땅을 탐지학 살피게 하며 그들에게 ...  
10825 사사기 제 17 장 최경희 2018-01-18
미가 집의 제사장 에브라임 산지에 미가라 이름하는 사람이 있더니 2 그 어미에게 이르되 어머니께서 은 일천 일백을 잃어버리셨으므로 저주하시고 내 귀에도 말씀하셨더니 보소서 그 은이 내게 있나이다 내가 그것을 취하였나이다 어미가 가로되 내 아들아 여호와께 복 받기를 원하노라 하니라 3 미가가 은 일천 ...  
» 사사기 제 16 장 최경희 2018-01-18
삼손이 가사에 가다 삼손이 가사에 가서 거기서 한 기생을 보고 그에게로 들어갔더니 2 혹이 가사 사람에게 고하여 가로되 삼손이 여기 왔다 하매 곧 그를 에워싸고 밤새도록 성문에 매복하고 밤새도록 종용히 하며 이르기를 새벽이 되거든 그를 죽이리라 하였더라 3 삼손이 밤중까지 누웠다가 그 밤중에 일어나 성...  
10823 사사기 제 15 장 최경희 2018-01-18
얼마 후 밀 거둘 때에 삼손이 염소 새끼를 가지고 그 아내에게로 찾아가서 가로되 내가 침실에 들어가 아내를 보고자 하노라 장인이 들어 오지 못하게 하고 2 가로되 네가 그를 심히 미워하는 줄로 내가 생각한고로 그를 네 동무에게 주었노라 그 동생이 그보다 더욱 아름답지 아니하냐 청하노니 너는 그의 대신에 이를...  
10822 사사기 제 14 장 최경희 2018-01-17
삼손과 딤나의 여자 삼손이 딤나에 내려가서 거기서 블레세 딸 중 한 여자를 보고 2 도로 올라와서 자기 부모에게 말하여 가로되 내가 딤나에서 블레세 사람의 딸 중 한 여자를 보았사오니 이제 그를 취하여 내 아내를 삼게 하소서 3 부모가 그에게 이르되 네 형제들의 딸 중에나 내 백성 중에 어찌 여자가 없어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