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slider01

                                                     진노의   일곱   대접

          또    내가   들으니    성전에서    큰   음성이   나서    일곱   천사에게    말하되    너희는  가서   하나님의   진노의   일곱   대접을   땅에   쏟으라   하더라

2ㅇ   첫째가   가서    그 대접을    땅에   쏟으매     악하고    독한    헌데가   짐승의   표를   받은   사람들과    그   우상에게   경배하는   자들에게   나더라

3ㅇ    둘쨰가    그    대접을   바다에   쏟으매    바다가   곧   죽은   자의   피   같이   되니   바다   가운데   모든     생물이   죽더라

4ㅇ    세쨰가    그    대접을    강과   물   근원에    쏟으매    피가   되더라

5      내가  들으니    물을   차지한   천사가    가로되    전에도   계셨고   시방도  계신    거룩하신    이여    이렇게   심판하시니    의로우시도다

6      저희가    성도들과    선지자들의    피를   흘렸으므로    저희로   피를   마시게   하신    것이   합당하니이다  하더라

7      또   내가   들으니    제단이   말하기를    그러하다     주  하나님    곧   전능하신   이시여    심판하시는  참되시고    의로우시도다    하더라

8ㅇ    네째가    그  대접을   해에   쏟으매    해가   권세를    받아   불로   사람들을   태우니

9       사람들이    크게   태움에   태워진지라    이   재앙들을   행하는   권세를   가지신    하나님의   이름을   훼방하며   또   회개하여   영광을  주께   돌리지   아니하더라

 10 ㅇ   또   다섯째가   그     대접을   짐승의   보좌에  쏟으니   그    나라가   곧   어구워지며    사람들이   아파서   자기   혀를   꺠물고

11     아픈   것과   종기로   인하여   하늘의   하나님을   훼방하고   저희   행위를   회개치   아니하더라

12 ㅇ   또   여섯째가    그    대접을    큰   강   유브라데에   쏟으매   강물이   말라서    동방에서    오는   왕들의   길이   예비되더라

13     또   내가    보매    개구리   같은    세   더러운   영이   용의  입과   짐승의   입과     거짓   선지자의   입에서   나오니

14      저희는    귀신의   영이라    이적을    행하여   온   천하   임금들에게   가서   하나님   곧   전능하신이의    큰  날에   전쟁을   위하여   그들을   모으더라

15     보라       내가     도적   같이    오리니    누구든지    깨어    자기   옷을    지켜    벌거벗고    다니지   아니하며    자기의   부끄러움을   보이지   아니하는   자가    복이   있도다

16     세    영이   히브리   음으로   아마겟돈이라   하는   곳으로   왕들을   모으더라

17ㅇ   일곱째가    그  대접을     공기   가운데    쏟으매   큰  음성이   성전에서    보좌로부터    나서   가로되   되었다   하니

18     번개와     음성들과    뇌성이   있고   또    큰   지진이   있어   어지   큰지   사람이   땅에   있어   옴으로   이같이   큰   지진이   없었더라

19      큰    성이     세   갈래로    갈라지고   만국의    성들도    무너지니    큰   성   바벨론이    하나님   앞에    기억하신 바   되어   그의   맹렬한    진노의   포도주   잔을   받으매    

20      각    섬도    없어지고   산악도   간데  없더라

21    또   중수가   한   달란트나   되는   큰   우박이    하늘로부터    사람들에게   내리매   사람들이   그   박제로   인하여    하나님을   훼방하니  그  재앙이   심히  큼이러라









조회 수 :
21
등록일 :
2018.10.11
11:24:21
엮인글 :
http://ychurch.org/bible_relay/135095/74d/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ychurch.org/13509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1787 요한 계시록 제22 장 최경희 2018-10-12
또 저가 수정 같이 맑은 생명수의 강을 내게 보이니 하나님과 및 어린 양의 보좌로부터 나서 2 길 가운데로 흐르더라 강 좌우에 생명 나무가 있어 열 두 가지 실과를 맺히디 달마다 그 실과 를 맺히고 그 나무 잎사귀들은 만국을 소성하기 위하여 있더라 3 다시 저주가 없으며 하나님과 그 어린 양의 보좌가 그 가운...  
11786 요한계시록 제 21 장 최경희 2018-10-12
새 하늘과 새 땅 또 내가 새 하늘과 새 땅을 보니 처음 하늘과 처음 땅이 없어졌고 바다도 다시 있지 않더라 2 또 내가 보매 거룩한 성 새 예루살렘이 하나님께로부터 하늘에서 내려오니 그 예비한 것이 신부가 남편을 위하여 단장한 것 같더라 3 내가 들으니 보좌에서 큰 음성이 나서 가로되 보라 하나님의 장막...  
11785 요한 계시록 제 20 장 최경희 2018-10-12
천년 왕국 또 내가 보매 천사가 무저갱 열쇠와 큰 쇠사슬을 그 손에 가지고 하늘로서 내려 와서 2 용을 잡으니 곧 옛 뱀이요 마귀요 사단이라 잡아 일천년 동안 결박하여 3 무저갱 에 던져 잠그고 그 위에 인봉하여 천년이 차도록 다시는 만국을 미혹하지 못하게 하였다가 그 후에는 반드시 잠간 놓이리라 4ㅇ ...  
11784 요한계시록 제 19 장 최경희 2018-10-12
어린 양의 혼인 잔치 이 일 후에 내가 들으니 하늘에 허다한 무리의 큰 음성 같은 것이 있어 가로되 할렐루야 구원과 영광과 능력이 우리 하나님께 있도다 2 그의 심판은 참되고 의로운지라 음행으로 땅을 더럽게 한 큰 음녀를 심판하사 자기 종들의 피를 그의 손에 갚으셨도다 하고 3 두번재 가로되 할렐루야 ...  
11783 요한계시록 제 18 장 최경희 2018-10-11
바벨론의 패망 이 일 후에 다른 천사가 하늘에서 내려오는 것을 보니 큰 권세를 가졌는데 그의 영광으로 땅이 환하여지더라 2 힘센 음성으로 외쳐 가로되 무너졌도다 무너졌도다 큰 성 바벨론이여 귀신의 처소와 각종 더러운 영의 모이는 곳과 각종 더럽고 가증한 새의 모이는 곳이 되었도다 3 그 음행의 진노의 ...  
11782 요한계시록 제 17 장 최경희 2018-10-11
큰 음녀에게 내릴 심판 또 일곱 대접을 가진 일곱 천사 중 하나가 와서 내게 말하여 가로되 이리 오라 많은 물위에 앉은 큰 음녀의 받을 심판을 네게 보이리라 2 땅의 임금들도 그로 더불어 음행하였고 땅에 거하는 자들도 그 음행의 포도주에 취하였다 하고 3 곧 성령으로 나를 데리고 광야로 가니라 내가 보니 ...  
» 요한계시록 제 16 장 최경희 2018-10-11
진노의 일곱 대접 또 내가 들으니 성전에서 큰 음성이 나서 일곱 천사에게 말하되 너희는 가서 하나님의 진노의 일곱 대접을 땅에 쏟으라 하더라 2ㅇ 첫째가 가서 그 대접을 땅에 쏟으매 악하고 독한 헌데가 짐승의 표를 받은 사람들과 그 우상에게 경배하는 자들에게 나더라 3ㅇ 둘쨰가 그 대접을 바다에 쏟으매 ...  
11780 요한계시록 제 15 장 최경희 2018-10-11
또 하늘에 크고 이상한 다른 이적을 보매 일곱 천사가 일곱 재앙을 가졌으니 곧 마지막 재앙이라 하나님의 진노가 이것으로 마치리로다 2ㅇ 또 내가 보니 불이 섞인 유리바다 같은 것이 있고 짐승과 그의 우상과 그의 이름의 수를 이기고 벗어난 자들이 유리바다가에 서서 하나님의 거문고를 가지고 3 하나님의 종 모...  
11779 요한계시록 제 14 장 최경희 2018-10-10
십 사만 사천 명이 부르는 노래 또 내가 보니 보라 어린 양이 시온산에 섰고 그와 함께 십 사만 사천이 섰는데 그 이마에 어린 양의 이름과 그 아버지의 이름을 쓴 것이 있도다 2 내가 하늘에서 나는 소리를 들으니 많은 물소리도 같고 큰 뇌성도 같은데 내게 들리는 소리는 거문고 타는 자들의 그 거문고 타는 것 ...  
11778 요한계시록 제 13 장 최경희 2018-10-10
짐승 두 마리 내가 보니 바다에서 한 짐승이 나오는데 뿔이 열이요 머리가 일곱이라 그 뿔에는 열 면류관이 있고 그 머리들에는 참람된 이름들이 있더라 2 내가 본 짐승은 표범과 비슷하고 그 발은 곰의 발 같고 그 입은 사자의 입 같은데 용이 자기의 능력과 보좌와 큰 권세를 그에게 주었더라 3 그의 머리 하나...  
11777 요한계시록 제 12 장 최경희 2018-10-10
여자와 용 하늘에 큰 이적이 보이니 해를 입은 한 여자가 있는데 그 발 아래는 달이 있고 그 머리에는 열 두 별의 면류관을 썼더라 2 이 여자가 아이를 배오 해산하게 되매 아파서 애써 부르짖더라 3 하늘에 또 다른 이적이 보이니 보라 한 큰 붉은 용이 있어 머리가 일곱이요 뿔이 열이라 그 여러 머리에 일곱 면...  
11776 요한 계시록 제 11 장 최경희 2018-10-10
두 증인 또 내게 지팡이 같은 갈대를 주며 말하기를 일어나서 하나님의 성전과 제단과 그 안에서 경배하는 자들을 척량하되 2 성전 밖 마당은 척량하지 말고 그냥 두라 이것을 이방인에게 주었은즉 저희가 거룩한 성을 마흔 두달 동안 짓밟으리라 3 내가 나의 두 증인에게 권세를 주리니 저희가 굵은 베옷을 입고 ...  
11775 요한 계시록 제 10 장 최경희 2018-10-10
천사와 작은 책 내가 또 보니 힘센 다른 천사가 구름을 입고 하늘에서 내려 오는데 그 머리 위에 무지개가 있고 그 얼굴은 해 같고 그 발은 불기둥 같으며 2 그 손에 펴 놓인 작은 책을 들고 그 오른발은 바다를 밟고 왼발은 땅을 밟고 3 사자의 부르짖는 것 같이 큰 소리로 외치니 외칠 때에 일곱 우뢰가 그 소리...  
11774 요한 계시록 제 9 장 최경희 2018-10-09
다섯쨰 천사가 나팔을 불매 내가 보니 하늘에서 땅에 떨어진 별 하나가 있는데 저가 무저갱의 열쇠를 받았더라 2 저가 무저갱을 여니 그 구멍에서 큰 풀무의 연기 같은 연기가 올라오매 해와 공기가 그 구멍의 연기로 인하여 어두워지며 3 또 황충이 연기 가운데로부터 땅 위에 나오매 저희가 땅에 있는 전갈의 권세와...  
11773 요한 계시록 제 8 장 최경희 2018-10-09
일곱 째 봉인과 금 향로 일곱째 인을 떼실 때에 하늘이 반시 동안쯤 고요하더니 2 내가 보매 하나님 앞에 시위한 일곱 천사가 있어 일곱 나팔을 받았더라 3ㅇ 또 다른 천사가 와서 제단 곁에 서서 금 향로를 가지고 많은 향을 받았으니 이는 모든 성도의 기도들과 합하여 보좌 앞 금단에 드리고자 함이라 4 향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