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slider01

                                                 소돔의    죄악

         날이   저물   때에   그   두   천사가    소돔에   이르니      마침   롯이   소돔     성문에    앉았다가   그들을    보고   일어나   영접하고   땅에   엎드리어   절하여

2       가로되    내  주여    돌이켜    종의   집으로   들어와   발을   씻고   주무시고    일찌기   일어나   갈   길을   가소서   그들이   가로되   아니하   우리가   거리에서    경야하리라

3      롯이    간청하매      그제야    돌이켜서   그    집으로   들어   오는지라    롯이   그들을   위하여   식탁을   베풀고   묵병을   구우니   그들이   먹으니라

4      그들이   눕기   전에   그    성   사람   곧   소돔   백성들이    무론   노소하고   사방에서   다   모여   그      집을   에워싸고

5     롯을    부르고   그에게   이르되   이  저녁에   네게   온   사람이   어어디   있느냐    이끌어내라    우리가   그들을    상관하리라   

6      롯이   문밖의   무리에게로   나가서   뒤로   문을   닫고

7      이르되    청하노니    내   형제들아   이런   악을   행치   말라

8      내게   남자를   가까이   아니한   두  딸이   있노라    청컨대      내가   그들을    너희에게로   이끌어내리니   너희   눈에   좋은대로     그들에게   행하고   이   사람들에게는   아무   짓도   하지  말라

9     그들이   가로되   너는   물러나라   또   가로되   이 놈이   들어와서   우거하면서    우리의    법관이   되려하는도다    이제   우리가    그들보다   너를   더    해하리라   하고    롯을   밀치며   가까이   나아와서   그  문을   깨치려   하는지라

10     그     사람들이    손을   내밀어   롯을   집으로   끌어   들이고     문을   닫으며

11      문밖의   무리 로   무론    대소하고    그    눈을   어둡게   하니   그들이   문을   찾느라고   곤비하였더라

                                     롯이    소돔을   떠나다

12ㅇ  그   사람들이    롯에게    이르되    이   외에   네게   속한   자가   또   있느냐    네   사위나   자녀나   성중에    네게   속한   자들을   다   성밖으로    이끌어내라

13      그들에   대하여   부르짖음이   여호와   앞에   크므로   여호와께서   우리로   이곳을   멸하러   보내셨나니   우리가   멸하리라

14     롯이   나가서    그   딸들과   정혼한   사위들에게   고하려   이르되   여호와께서    이   성을   멸하실터이니     너희는   일어나    이곳에서   떠나라   하되   그    사위들이   농담으로   여겼더라

15   동틀    때에    천사가    롯을    재촉하여  가로되    일어나    여기   있는   네   아내와   두  딸을   이끌라    이   성의   죄악    중에   함께   멸망할까   하노라

16    그러나       롯이    지체하매    그   사람들이    롯의    손과   그     아내의   손과    두  딸의   손을    잡아    인도하여    성  밖에    두니   여호와께서    그에게    인자를   더하심이었더라

17     그  사람들이    그들을   밖으로   이끌어낸   후에   이르되    도망하여     생명을    보존하라    돌아보거나    들에   머무르거나   하지   말고   산으로   도망하여    멸망함을     면하라

18      롯이   그들에게   이르되   내  주여   그리   마옵소서

19      종이   주께   은혜를    얻었고   주께서   큰   인자를   베푸사    내  생명을   구원하시오나   내가   도망하여   산까지    갈   수   없나이다    두렵건대    재앙을     만나    죽을까   하나이다

20      보소서      저   성은   도망하기   가깝고   작기도   하오니    나로   그곳에    도망하게   하소서    이는   작은   성이   아니니이까    내    생명이   보존   되리이다

21      그가   그에게   이르되   내가  이  일에도   네   소원을   들었은즉    너의   말하는   성을  멸하지   아니하리니

22     그리로   속히   도망하라   네가   거기   이르기까지는   내가   아무   일도   행할   수   없노라   하였더라      그러믈     그  성   이름을   소알이라    불렀더라

                                      소돔과    고모라가    멸망하다

23ㅇ  롯이    소알에    들어갈    때에   해가   돋았더라

24      여호와께서     하늘   곧   여호와에게로서     유황과   불을    비  같이   소돔과   고모라에    내리사

25     그 성들과    온  들과    성에   거하는   모든   백성과    땅에   난   것을   다 엎어   멸하셨더라

26     롯의   아내는   뒤를   돌아   본고로    소금   기둥이   되었더라

27       아브라함이     그    아침에    일찌기     일어나    여호와     앞에   섰던   곳에   이르러

28    소돔과   고모라와    그  온   들을   향하여    눈을   들어   연기가    옹기점   연기   같이   치밀음을    보았더라

29ㅇ   하나님이    들의   성들을   멸하실    때    곧   롯의   거하는    성을   엎으실    때에    아브라함을    생각하사   롯을   그    엎으시는      중에서   내어   보내셨더라       

                                           모압   족속과   암몬   족속의   조상

30ㅇ    롯이    소알에   거하기를    두려워하여   두  딸과    함께    소알에서   나와   산에   올라   거하되   그   두   딸과   함께   굴에   거하였더니

31    큰    딸이   작은   딸에게   이르되   우리   아버지는   늙으셨고    이   땅에는   세상의   도리를   좇아   우리의   배필    될    사람이   없으니

32     우리가   우리   아버지에게   술을     마시우고    동침하여    우리   아버지로    말미암아   인종을   전하자   하고

33      그    밤에   그들이   아비에게    술을   마시우고    큰   딸이   들어가서   그     아비와   동침하니라    그러나   그   아비는   그   딸의    눕고   일어나는   것을   깨닫지   못하였더라

34     이튼날에    큰   딸이    작은   딸에게   이르되   어제밤에는   내가   우리  아버지와  동침하였으니   오늘밤에도    우리가   아버지에게   술을   마시우고      네가   들어가     동침하고   우리가   아버지로   말미암아   인종을  전하자   하고

35    이    밤에도   그들이   아비에게   술을   마시우고   작은   딸이   일어나  아비와   동침하니라    그러나   아비는   그  딸의   눕고   일어나는   것을   깨닫지   못하였더라

36     롯의    두  딸이   아비로   말미암아     잉태하고

37    큰   딸은   아들을   낳아    이름을  모압이라   하였으니   오늘날   모압   족속의  조상이요

38     작은   딸도    아들을   낳아    이름을    벤암미라   하였으니   오늘날   암몬   족속의   조상이었더라


                              

                                          



 

                                 


조회 수 :
58
등록일 :
2018.10.19
12:54:23
엮인글 :
http://ychurch.org/bible_relay/135442/bc8/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ychurch.org/13544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1818 창세기 제 31 장 최경희 2018-10-24
야곱이 라반을 떠나다 야곱이 들은즉 라반의 아들들의 말이 야곱이 우리 아버지의 소유를 다 빼앗고 우리 아버지의 소유로 인하여 이같이 거부가 되었다 하는지라 2 야곱이 라반의 안색을 본즉 자기에게 대하여 전과 같지 아니하더라 3 여호와께서 야곱에게 이르시되 네 조상의 땅 네 족속에게로 돌아가라 내가 너...  
11817 창세기 제 30 장 최경희 2018-10-23
라헬이 자기가 야곱에게 아들을 낳지 못함을 보고 그 형을 투기하여 야곱에게 이르되 나로 자식을 낳게 하라 그렇지 아니하면 내가 죽겠노라 2 야곱이 라헬에게 노를 발하여 가로되 그댈 성태치 못하게 하시는 이는 하나님이시니 내가 하나님을 대신하겠느냐 3 라헬이 가로되 나의 여종 빌하에게로 들어가라 그가 아들...  
11816 창세기 제 29 장 최경희 2018-10-23
야곱이 라반의 집에 이르다 야곱이 발행하여 동방 사람의 땅에 이르러 2 본즉 들에 우물이 있고 그 곁에 양 세 떼가 누웠으니 이는 목자들이 그 우물에서 물을 양떼에게 먹임이라 큰 돌로 우물 아구를 덮었다가 3 모든 떼가 모이면 그들이 우물 아구에서 돌을 옮기고 양에게 물을 먹이고는 여전히 우물 아구 그 ...  
11815 창세기 제 28 장 최경희 2018-10-23
이삭이 야곱을 불러 그에게 축복하고 또 부탁하여 가로되 너는 가나안 사람의 딸들 중에서 아내를 취하지 말고 2 일어나 밧단 아람으로 가서 너의 외조부 브두엘 집에 이르러 거기서 너의 외삼촌 라반의 딸 중에서 아내를 취하라 3 전능하신 하나님이 네게 복을 주어 너로 생육하고 번성케 하사 너로 여러 족속을 이...  
11814 창세기 제 27 장 최경희 2018-10-23
 이삭이 야곱을 축복하다 이삭이 나이 많아 눈이 어두워 잘 보지 못하더니 맏아들 에서를 불러 가로되 내 아들아 하매 그가 가로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 하니 2 이삭이 가로되 내가 이제 늙어 어느날 죽을는지 알지 못하노니 3 그런즉 네 기구 곧 전통과 활을 가지고 들에 가서 나를 위하여 사냥하여 4 나의 즐기...  
11813 창세기 제 26 장 최경희 2018-10-22
이삭이 그랄에 거하다 아브라함 때에 첫 흉년이 들었더니 그 땅에 또 흉년이 들매 이삭이 그랄로 가서 블레셋왕 아비멜렉에게 이르렀더니 2 여호와께서 이삭에게 나타나 가라사대 애굽으로 내려가지 말고 내가 네게 지시하는 땅에 거하라 3 이 땅에 유하면 내가 너와 함께 있어 네게 복을 주고 내가 이 모든 땅을 ...  
11812 창세기 제 25 장 최경희 2018-10-21
아브라함이 세상을 떠나다 아브라함이 후처를 취하였으니 그 이름은 그두라라 2 그가 시므란과 욕산과 므단과 미디안과 이스박과 수아를 낳았고 3 욕산은 스바와 드단을 낳았으며 드단의 자손은 앗수르 족속과 르두시 족속과 르움미 족속이며 4 미디안의 아들은 에바와 에벨과 하녹과 아비다와 엘다아니 다 그두...  
11811 창세기 제 24 장 최경희 2018-10-20
 이삭의 아내 아브라함이 나이 많아 늙었고 여호와께서 그의 범사에 복을 주셨더라 2 아브라함이 자기 집 모든 소유를 맡은 늙은 종에게 이르되 청컨대 네 손을 내 한도뼈 밑에 넣으라 3 내가 너로 하늘의 하나님, 땅의 하나님이신 여호와를 가리켜 맹세하게 하노니 너는 나의 거하는 이 지방 가나안 족속의 딸 중...  
11810 창세기 제 23 장 최경희 2018-10-20
아브라함이 사라의 매장지를 사다 사라가 일백 이십 칠세를 살았으니 이것이 곧 사라의 향년이라 2 사라가 가나안 땅 헤브론 곧 기럇아르바에서 죽으매 아브라함이 들어가서 사라를 위하여 슬퍼하며 애통하다가 3 그 시체 앞에서 일어나 나가서 헷 족속에게 말하여 가로되 4 나는 당신들 중에 나그네요 우거한자...  
11809 창세기 제 22 장 최경희 2018-10-20
이삭을 번제로 드리라 하시다 그 일 후에 하나님이 아브라함을 시험하시려고 그를 부르시되 아브라함아 하시니 그가 가로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 2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네 아들 네 사랑하는 독자 이삭을 데리고 모리아 땅으로 가서 내가 에게 지시하는 한 산 거기서 그를 번재로 드리라 3 아브라함이 아침에 일찌...  
11808 창세기 제 21 장 최경희 2018-10-19
이삭이 태어나다 여호와께서 그 말씀대로 사라를 권고하셨고 여호와께서 그 말씀대로 사라에게 행하셨으므로 2 사라가 잉태하고 하나님의 말씀하신 기한에 미쳐 늙은 아브라함에게 아들을 낳으니 3 아브라함이 그 낳은 아들 곧 사라가 자기에게 낳은 아들을 이름하여 이삭이라 하였고 4 그 아들 이삭이 난지 팔...  
11807 창세기 제 20 장 최경희 2018-10-19
아브라함과 아비멜렉 아브라함이 거기서 남방으로 이사하여 가데스와 술 사이 그랄에 우거하며 2 그 아내 사라를 자기 누이라 하였으므로 그랄 왕 아비멜렉이 보내어 사라를 취하였더니 3 그 밤에 하나님이 아비멜렉에게 현몽하시고 그에게 이르시되 네가 취한 이 여인을 인하여 네가 죽으리니 그가 남의 아내임...  
» 창세기 제 19 장 최경희 2018-10-19
소돔의 죄악 날이 저물 때에 그 두 천사가 소돔에 이르니 마침 롯이 소돔 성문에 앉았다가 그들을 보고 일어나 영접하고 땅에 엎드리어 절하여 2 가로되 내 주여 돌이켜 종의 집으로 들어와 발을 씻고 주무시고 일찌기 일어나 갈 길을 가소서 그들이 가로되 아니하 우리가 거리에서 경야하리라 3 롯이 간청하매 그...  
11805 창세기 제 18 장 최경희 2018-10-19
아브라함이 아들을 약속받다 여호와께서 마므레 상수리 수풀 근처에서 아브라함에게 나타나시니라 오정 즈음에 그가 장막 문에 앉았다가 2 눈을 들어 본즉 사람 셋이 맞은편에 섰는지라 그가 그들을 보자 곧 장막 문에서 달려나가 영접하며 몸을 땅에 굽혀 3 가로되 내 주여 내가 주께 은혜를 입었사오면 원컨대 종...  
11804 창세기 제 17 장 최경희 2018-10-18
할례 ; 언약의 표징 아브람의 구십 구세 때에 여호와께서 아브람에게 나타나서 그에게 이르시되 나는 전능한 하나님이라 너는 내 앞에서 행하여 완전하라 2 내가 내 언약을 나와 너 사이에 세워 너로 심히 번성케 하리라 하시니 3 아브람이 엎드린대 하나님이 또 그에게 일러 가라사대 4 내가 너와 내 언약을 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