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slider01

                                        암논과    다말

         그    후에    이  일이    있으니라    다윗의   아들    압살롬에게   아름다운   누이가   있으니    이름은   다말이라    다윗의   아들   암논이   저를   연애하나

2    저는   처녀이므로   어찌할   수   없는   줄을   알고   암논이   그   누이   다말을   인하여   심화로    병이   되니라

3     암논에게    요나답이라   하는   친구가   있으니    저는   다윗의   형   시므아의   아들이요    심히   간교한   자라

4     저가    암논에게   이르되   왕자여    어찌하여    나날이   이렇게   파리하여  가느뇨     내게   고하지   아니하겠느뇨     암논이   말하되    내가   아우   압살롬의  누이   다말을    연애함이니라

5     요나답이   저에게   이르되   침상에   누워   병든체하다가    네  부친이   너를   보려   오거든    너는   말하기를   청컨대    내  누이   다말로   와서   내게   식물을    먹이되   나  보는 데서       식물을   차려   그  손으로   먹여주게    하옵소서   하라

6      암논이   곧   누워    병든체하다가      왕이   와서   저를   볼  때에   왕께  고하되   청컨대    내  누이   다말로   와서   내가   보는데서   과자   두어개를   만들어   그     손으로    내게   먹여   주게   하옵소서 

7ㅇ   다윗이   사람을   그  집을   보내어   다말에게   이르되   네    오라비   암논의   집으로   가서   저를   위하여   음식을   차리라   한지라

8     다말이    그   오라비    암논의     집에   이르매     암논이   누웠더라    다말이   밀가루를    가지고   반죽하여   그     보는데서    과자를   만들고   그    과자를   굽고

9    그    남비를    갖다가    그    앞에    쏟아   놓아도     암논이    먹기를   싫어하고     가로되   모든   사람을    나가게   하라   하니   다   저를   떠나   나가니라

10    암논이   다말에게    이르되    식물을  가지고   침실로     들어오라     내가  네  손에서    먹으리라   다말이   자기의  만든   과자를   가지고    침실에     들어가    그     오라비   암논에게   이르러

11    저에게  먹이려고  가까이    가지고   갈  때에     암논이   그를    붙잡고   이르되    누이야   와서   나와  둥침히자  

12      저가   대답하되    아니라    내  오라비여    나를   욕되게     말라     이런   일은    이스라엘에서     마땅히    행치  못할    것이니   이  괴악한     일을   행치  말라

13    내가  이  수치를   무릅쓰고   어디로  가겠느냐    너도   이스라엘에서   괴악한    자  중    하나가   되리라     청컨대 왕께     말하라    저가     나를를     네게   주기를   거절치   아니하시리라   하되

14     암논이    그     말을   듣지   아니하고    다말보다   힘이   세므로   억지로    동침하니라

15ㅇ  그리하고  암논이   저를   심히   미워하니  이제   미워하는   마음이   이왕   연애하던    연애보다    더   한지라    곧   저에게    이르되  일어나   가라

16     다말이   가로되    가치   아니하다    나를   쫓아    보내는    이 큰   악은    아까   내게   행한   그  악보다    더하다  하되   암논이   듣지  아니하고   

17    그    부리는    종을   불러   이르되  이   계집을   내어보내고   곧   문   빗장을    지르라   하니

18       암논의    하인이    저를   끌어내고    곧    문빗장을     지르니라    다말이    채색옷을    입었으니     출가하지   아니한     공주는    이런   옷으로     단장하는   법이라

19     다말이     재를   그   머리에   무릅쓰고    그  채색옷을    찢고    손을    머리    위에   얹고    크게   울며    가니라

20ㅇ   그   오라비    압살롬이   저에게  이르되    네  오라비   암논이    너와  함께   있었느냐    그러나   저는   네  오라비니     누이야      시방은   잠잠히   있고  이것을     인하여   근심하지     말라   이에   다말이   그   오라비   압살롬의  집에    처량하게   지내니라

21     다윗왕이   이   모든   일을   듣고   심히   노하니라

22     압살롬이    그     누이   다말을    암논이   욕되게   하였으므로    저를    미워하여   시비간에   말하지   아니하니라

                                 압살롬의    복수

23ㅇ    이   주년   후에    에브라임   곁   바알하솔에서     압살롬의   양털    깎는   일이   있으매    압살롬이   왕의   모든   아들을    청하고

24    앙계    나아와    말하되    이제   종에게   양털   깎는    일이   있사오니    청컨대   왕은    신복들을    데리시고    이   종과   함께   가사이다

25     왕이   압살롬에게  이르되   아니라  내  아들아    우리가    다  갈  것이  없다    네게   누를   끼칠까   하노라    압살롬이    간청하매    저가   가지   아니하고   복을   비는 지라

26     압살롬이      가로되   그렇게   아니하시려거든      청컨대   내   형   암논으로   우리와   함께   가게   하옵소서     왕이   저에게      이르되  그가    너와   함께   갈   것이    무엇이냐   하되

27    압살롬이    간청하매    왕이   암논과   왕의   모든   아들을   저와   함께   보내니라

28    압살롬이    이미      사환들에게   분부하여    이르기를   너희는   암논의   마음이   술로   즐거워할    때를   자세히   보다가    내가    너희에게   암논를       치라   하거든   저를   죽이라   두려우워    말라   내가   너희에게   명한   것이  아니냐   너희는    담대히     용맹을  내라   한지라

29     압살롬의      사환들이  그  분부대로   암논에게    행하매   왕의  모든    아들이   일어나      각기  노새를  타고    도망하니라

30ㅇ    저희가    길에   있을    때에   압살롬이  왕의   모든   아들을   죽이고    하나도   남기지   아니하였다는   소문이   다윗에게   이르매

31    왕이   곧    일어나서     그  옷을   찢고    땅에  엎드러지고    그   신복들도     다  옷을    찢고    모셔   선지라

32    다윗의  형    시므아의   아들    요나답이  고하여    가로되    내  주여   소년    왕자들이    다   죽임을    당한줄로   생각지   마옵소서    오직     암논만      죽었으라이다     저가    압살롬의  누이   다말을   욕되게   한   날부터   압살롬이   결심한    것이니이다

33   그러하온즉    내  주   왕이여    왕자들이   다   죽은줄로   생각하여   괘념하지   마옵소서   암논만   죽었으라이다

34ㅇ 이에 압살롬은    도망하니라    파수하는   소년이  눈을    들어   보니   뒷산   언덕길로    여러   사람이   오더라

35      요나답이        왕께   고하되   왕자들이   오나이다   종의   말한대로   되었나이다

36      말을       마치자    왕자들이  이르러   대성통곡하니   왕과     그  모든   신복도     심히   통곡하니라

37ㅇ   압살롬은   도망하여    그술   왕   암미훌의   아들   달매에게로   갔고   다윗은   날마다   그  아들을   인하여   슬퍼하니라

38     압살롬이  도망하여   그술로   가서   거한지   삼년이라

39     다윗왕의    마음이   압살롬에게   향하여   간절하니   암논은   이미   죽었으므로   왕이   위로를   받았음이더라


 






조회 수 :
16
등록일 :
2019.01.10
17:01:48
엮인글 :
http://ychurch.org/bible_relay/141019/934/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ychurch.org/141019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2071 사무엘 하 제 16 장 최경희 2019-01-12
다윗과 시바 다윗이 마루턱을 조금 지나니 므비보셋의 사환 시바가 안장 지운 두 나귀에 떡 이백과 건포도 일백송이와 여름 실과 일백과 포도주 한 가죽 부대를 싣고 다윗을 맞는지라 2 왕이 시바에게 이르되 네가 무슨 뜻으로 이것을 가져 왔느뇨 시바가 가로되 나귀는 왕의 권속들로 타게 하고 떡과 실과는 소년들...  
12070 사무엘 하 제 15 장 최경희 2019-01-11
압살롬이 반역하다 이 후에 압살롬이 자기를 위하여 병거와 말들을 준비하고 전배 오십명을 세우니라 2 압살롬이 일찌기 일어나 성문 길 곁에 서서 어떤 사람이든지 송사가 있어 왕에게 재판을 청하러 올 때에 그 사람을 불러서 이르되 너는 어느 성 사람이냐 그 사람의 대답이 종은 이스라엘 아부 지파에 속하였이...  
12069 사무엘 하 제 14 장 최경희 2019-01-11
압살롬이 예루살렘으로 돌아오다 스루야의 아들 요압이 왕의 마음이 압살롬에게로 향하는줄 알고 2 드고아에 보내어 거기서 슬기 있는 여인 하나를 데려다가 이르되 청컨대 너는 상제 된것처럼 상복을 입고 기름을 바르지 말고 죽은 사람을 위하여 오래 슬퍼하는 여인 같이 하고 3 왕께 들어가서 여차여차히 말하...  
» 사무엘 하 제 13 장 최경희 2019-01-10
암논과 다말 그 후에 이 일이 있으니라 다윗의 아들 압살롬에게 아름다운 누이가 있으니 이름은 다말이라 다윗의 아들 암논이 저를 연애하나 2 저는 처녀이므로 어찌할 수 없는 줄을 알고 암논이 그 누이 다말을 인하여 심화로 병이 되니라 3 암논에게 요나답이라 하는 친구가 있으니 저는 다윗의 형 시므아의 아...  
12067 사무엘 하 제 12 장 최경희 2019-01-10
나단의 책망과 다윗의 회개  여호와께서 나단을 다윗에게 보내시니 와서 저에게 이르되 한 성에 두 사람이 있는데 하나는 부하고 하나는 가난하니' 2 그 부한 자는 양과 소가 심히 많으나' 3 가난한 자는 아무것도 없고 자기가 사서 기르는 작은 암양 새끼 하나뿐이라 그 암양 새끼는 저와 저의 자식과 함께 있어 ...  
12066 사무엘 하 제 11 장 최경희 2019-01-10
다윗과 밧세바 해가 돌아와서 왕들의 출전할 때가 되매 다윗이 요압과 그 신복과 온 이스라엘 군대를 보내니 저희가 암몬 자손을 멸하고 랍바를 에워쌌고 다윗은 예루살렘에 그대로 있으니라 2ㅇ 저녁때에 다윗이 그 침상에서 일어나 왕궁 지붕 위에서 거닐다가 그곳에서 보니 한 여인이 목욕을 하는데 심히 아름다와...  
12065 사무엘 하 제 10 장 최경희 2019-01-10
다윗이 암몬과 싸우다 그 후에 암몬 자손의 왕이 죽고 그 아들 하눈이 대신하여 왕이 되니 2 다윗이 가로되 내가 나하스의 아들 하눈에게 은총을 베풀되 그 아비가 내게 은총을 베픈 것 같이 하리라 하고 그 신복들을 명하여 그 아비 죽은 것을 조상하라 하니라 다윗의 신복들이 암몬 자손의 땅에 이르매 3 암몬 ...  
12064 사무엘 하 제 9 장 최경희 2019-01-10
다윗과 므비보셋 다윗이 가로되 사울의 집에 오히려 남은 사람이 있느냐 내가 요나단을 인하여 그 사람에게 은총을 베풀리라 하니라 2 사울의 종 하나가 있으니 그 이름은 시바라 저를 다윗의 앞으로 부르매 왕이 저에게 묻되 네가 시바냐 가로되 종이 그로소이다 3 왕이 가로되 집에 남은 사람이 없느냐 내가 그 ...  
12063 사무엘 하 제 8 장 최경희 2019-01-09
다윗이 어디를 가든지 이기다 이 후에 다윗이 블레셋 사람을 쳐서 항복 받고 블레셋 사람의 손에서 메덱암마를 빼앗으니라 2ㅇ 다윗이 또 모압을 쳐서 저희로 땅에 엎드리게 하고 줄로 재어 그 두 줄 길이의 사람은 죽이고 한 줄 길이의 사람은 살리니 모압 사람이 다윗의 종이 되어 조공을 바치니라 3ㅇ 르홉의 ...  
12062 사무엘 하 제 7 장 최경희 2019-01-09
나단이 묵시대로 다윗에게 고하다 여호와께서 사방의 모든 대적을 파하사 왕으로 궁에 평안히 거하게 하신 때에 2 왕이 선지자 나단에게 이르되 볼찌어다 나는 백향목 궁에 거하거늘 하나님의 궤는 휘장 가운데 있도다 3 나단이 왕께 고하되 여호와께서 왕과 함께 계시니 무릇 마음에 있는 바를 행하소서 4 그 ...  
12061 사무엘 하 제 6 장 최경희 2019-01-09
하나님의 궤를 다윗성으로 옮기다 다윗이 이스라엘에서 뺀 무리 삼만을 다시 모으고 2 일어나서 그 함께 있는 모든 사람으로 더불어 바알리유다로 가서 거기서 하나님의 궤를 메어 오려하니 그 궤는 그룹들 사이에 좌정하신 만군의 여호와의 이름으로 이름하는 것이라 3 저희가 하나님의 궤를 새 수레에 싣고 산에...  
12060 사무엘 하 제 5 장 최경희 2019-01-09
다윗이 이스라엘의 왕이 되다 이스라엘 모든 지파가 헤브론에 이르러 다윗에게 나아와 말하여 가로되 보소서 우리는 왕의 골육이니이다 2 전일 곧 사울이 우리의 왕이 되었을 때에도 이스라엘을 거느려 출입하게 한 자는 왕이시었고 여호와께서도 왕에게 왕에게 말씀하시기를 네가 내 백성 이스라엘의 목자가 되며 ...  
12059 사무엘 하 제 4 장 최경희 2019-01-08
이스보셋이 살해되다 사울의 아들 이스보셋이 아브넬의 헤브론에서 죽었다 함을 듣고 손맥이 풀렷고 온 이스라엘이 놀라니라 2 사울의 아들 이스보셋에게 군장 두 사람이 있으니 하나의 이름은 바아나요 하나의 이름은 레갑이라 베냐민 족속 브에롯 사람 림몬의 아들들이더라 브에롯도 베냐민 지파에 속하였으니 3...  
12058 사무엘 하 제 3 장 최경희 2019-01-08
사울의 집과 다윗의 집 사이에 전쟁이 오래매 다윗은 점점 강하여가고 사울의 집은 점점 약하여 가니라 다윗의 아들들 2ㅇ 다윗이 헤브론에서 아들들을 낳았으되 맏아들은 암논이라 이스르엘 여인 아히노암의 소생이요 3 둘쨰는 길르압이라 갈멜 사람 나발의 아내 되었던 아비가일의 소생이요 세째는 압살롬이라 ...  
12057 사무엘 하 제 2 장 최경희 2019-01-08
다윗이 유다의 왕이 되다 그 후에 다윗이 여호와께 물어 가로되 내가 유다 한 성으로 올라가리이까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올라가라 다윗이 가로되 어디로 가리이까 가라사대 헤브론으로 갈찌니라 2 다윗이 그 두 아내 이스르엘여인 아히노암과 갈멜 사람 나발의 아내 되었던 아비가일을 데리고 그리로 올라갈 때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