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slider01

주님 말씀하시면


김영남 작


주님 말씀하시면 내가 나아가리다

주님 뜻이 아니면 내가 멈춰 서리다


나의 가고 서는 것 주님 뜻에 있으니

오 주님! 나를 이끄소서


주님 말씀하시면 내가 나아가리다

주님 뜻이 아니면 내가 멈춰 서리다


나의 가고 서는 것 주님 뜻에 있으니

오 주님! 나를 이끄소서


뜻하신 그 곳에 나 있기 원합니다

이끄시는 대로 순종하며 살리니


연약한 내 영혼 통하여 일하소서

주님 나라와 그 뜻을 위하여


오 주님! 나를 이끄소서


주님 말씀하시면 내가 나아가리다

주님 뜻이 아니면 내가 멈춰 서리다


나의 가고 서는 것 주님 뜻에 있으니

오 주님! 나를 이끄소서


뜻하신 그 곳에 나 있기 원합니다

이끄시는 대로 순종하며 살리니


연약한 내 영혼 통하여 일하소서

주님 나라와 그 뜻을 위하여


뜻하신 그 곳에 나 있기 원합니다

이끄시는 대로 순종하며 살리니


연약한 내 영혼 통하여 일하소서

주님 나라와 그 뜻을 위하여


주님 나라와 그 뜻을 위하여

주님 나라의 그 뜻을 위하여


오 주님 나를 이끄소서

오 주님 나를 이끄소서


오! 주여 - -(fin)







조회 수 :
611
등록일 :
2017.09.17
22:05:15 (*.174.22.27)
엮인글 :
http://ychurch.org/media/108535/1dc/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ychurch.org/10853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377 2019년 1월 27일 주일 3부 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부흥) 박성우 2019-01-20 2
376 2019년 1월 20일 주일 3부 예배 시온찬양대 찬양(찬양의 날) 박성우 2019-01-13 14
375 2019년 1월 13일 주일 3부 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내 삶에 찬양 넘치네) 박성우 2019-01-07 75
374 2019년 1월 6일 주일 3부 예배 시온찬양대 찬양(주님 뜻대로) 박성우 2019-01-01 45
373 2018년 송구영신 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 시작됐네) 박성우 2018-12-30 52
372 2018년 12월 30일 주일 3부 예배 시온찬양대 찬양(두 손 들고 찬양합니다) 박성우 2018-12-27 36
371 2018년 성탄절 시온찬양대 찬양 (기쁨의 송가) 박성우 2018-12-23 58
370 2018년 12월 16일 주일 3부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기뻐하라 복음의 소식을) 박성우 2018-12-13 77
369 2018년 12월 9일 주일 3부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성령이여 임하소서) 박성우 2018-12-06 72
368 2018년 12월 2일 주일 3부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면류관 드리세) 박성우 2018-11-28 95
367 2018년 11월 25일 주일 3부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십자가 그 사랑 멀리 떠나서) 박성우 2018-11-20 125
366 2018년 11월 18일 주일 3부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주께서 주신 동산에) 박성우 2018-11-14 119
365 "급) 곡변경" 2018년 11월 4일 주일 3부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PPT파일첨부) file 박요한 2018-11-04 132
364 2018년 11월 11일 주일 3부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내 주를 가까이 하게 함은) 박성우 2018-10-30 125
363 2018년 8월 28일 주일 3부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이 세상 어딜 가든지) 박성우 2018-10-21 168
362 2018년 10월21일 주일 3부 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서로 사랑할 수 있는 건) 박성우 2018-10-18 171
361 2018년 10월 7일 주일 3부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예수는 나의 길이요) 박성우 2018-09-30 226
360 2018년 9월30일 주일3부 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동행) 박성우 2018-09-23 250
359 2018년 9월 23일 주일 3부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내 모든 시험 무거운 짐을) 박성우 2018-09-21 210
358 2018년 9월 16일 주일 3부예배 시온찬양대 찬양 (주 안에 있는 나에게) 박성우 2018-09-14 2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