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slider01

                                          빌라도    앞에    서시다

         새벽에     모든    대제사장과    백성의    장로들이     예수를    죽이려고    함께    의논하고

2       결박하여    끌고    가서    총독   빌라도에게    넘겨주니라

                                       유다가    자살하다

3ㅇ     때에     예수를   판    유다가   그의    정죄됨을     보고   스스로    뉘우쳐    그   은   삼십을    대제사장들과    장로들에게    도로   갖다   주며

4      가로되    내가    무죄한    피를    팔고    죄를    범하였도다    하니    저희가    가로되    그것이    우리에게   무슨    상관이    있느냐    네가    당하라    하거늘

5      유다가    은을    성소에    던져   넣고    물러가서   스스로    목매어    죽은지라

6     대제사장들이    그 은을    거두며  가로되   이것은    피   값이라    성전고에    넣어    둠이    옳지    않다   하고

7    의논한    후    이것으로    토기장이의    밭을    사서    나그네의     묘지를    삼았으니   

8      그러므로    오늘날까지    그  밭을    피밭이라    일컫느니라

9       이에    선지자   에레미야로   하신   말씀이    이루었나니    일렀으되    저희가    그    정가  된    자    곧    이스라엘    자손   중에서    정가한    자의    가격   곧    은   삼십을    가지고   

10      토기장이의   밭   값으로   주었으니   이는   주께서    내게    명하신   바와    같으니라    하였더라

                                      사형    선고를    받으시다

11ㅇ   예수께서    총독   앞에    섰으매    총독이    물어    가로되   네가    유다인의     왕이냐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네 말이    옳도다   하시고

12      대제사장들과   장로들에게     고소를    당하되    아무    대답도    아니하시는지라


13     이에    빌라도가    이르되    저희가    너를    쳐서    얼마나    많은    것으로    증거하는지   듣지    못하느냐    하되

14       한마디도    대답지    아니하시니  총독이    심히   기이히    여기더라

15       명절을     당하면     총독이    무리의    소원대로    죄수    하나를    놓아   주는    전례가    있더니

16      그     떄에    바라바라    하는   유명한    죄수가    있는데

17    저희가    모였을      떄에    빌라도가    물어    가로되    너희는    내가    누구를    너희에게     놓아   주기를    원하느냐    바라바냐    그리스도라   하는    에수냐    하니

18    이는   저가   그들의   시기로    예수를    넘겨준줄    앎이러라

19     총독이    재판    자리에    앉았을     때에    그     아내가    사람을     보내어    가로되    저 옳은    사람에게    아무    상관도    하지    마옵소서    오늘    꿈에    내가     그     사람을     인하여    애를    많이    썼나이다   하더라

20     대제사장들과   장로들이    무리를   권하여    바라바를    달라   하게    하고     예수를    멸하자    하게    하였더니

21      빌라도가     가로되    그러면    그리스도라    하는    에수를    내가   어떻게    하랴    저희가    다    가로디    십자가에     못   박혀야    하겠나이다

23      빌라도가    가로되   어찜이뇨   무슨    악한    일을    하였느냐    저희가    더욱    소리질러    가로되    십자가에     못  박혀야    하겠나이다    하는지라

24      빌라도가    아무  효험도      없이    도리어 민란이    나려는    것을    보고    물을    가져다가    무리    앞에서    손을   씻으며   가로되    이    사람의    피에    대하여    나는    무죄하니   너희가    당하라

25     백성이    다 대답하여  가로되   그 피를    우리와   우리    자손에게     돌릴찌어다   하거늘  

26    이에    바라바는    저희에게    놓아  주고    에수는   채찍질하고  십지기에    못    박히게    넘겨주니라  

                                군병들이    예수를    희롱하다

27ㅇ   이에    총독의  군병들이    예수를      데리고    관정   안으로    들어가서     온    군대를     그에게로     모으고

28      그의  옷을     벗기고    홍포를    입히며

29      가시     면류관을    엮어    그  머리에     씌우고    갈대를    그    오른손에     들리고    그  앞에서    무릎을    꿇고    희롱하여    가로되     유대인의     왕이여    평안할찌어다    하며

30     그에게     침   뱉고    갈대를     빼앗아    그의    머리를    치더라

31    희롱을     다한    후    홍포를    벗기고    도로    그의    옷을    입혀    십자가에    못   박으려고    끌고    나가니라

                                            십자가에     못    박히시다

32ㅇ   나가다가    시몬이란    구레네   사람을     만나매    그를    억지로    같이   가게    하여   예수의    십자가를    지웠더라

33       골고다   즉    해골의    곳이라는   곳에    이르러    

34     쓸개탄    포도주를    예수께    주어    마시게    하려    하였더니    예수께서    맛보시고    마시고자    아니하시더라

 35      저희가    예수를   십자가에    못    박은    후에    그  옷을    제비    뽑아    나누고

36       거기     앉아    지키더라

37      그    머리  위에    이는   유대인의    왕  예수라    쓴    죄패를    붙였더라

38      이때에     에수와    함께    강도    둘이    십자가에     못   박히니   하나는  우편에    ,  하나는    좌편에    있더라

39     지나가는    자들은     자기    머리를    흔들며    예수를     모욕하여

40      가로되    성전을     헐고    사흘에    짖는    자여    네가     만일    하나님의    아들어든   자기를     구원하고    십자가에서     내려오라    하며

41      그와  같이    대제사장들도    서기관들과    장로들과    함께    희롱하여    가로되

42      저가  남은    구원하였으되  자기는    구원할   수  없도다   지금    십자가에서     내려올찌어다    그러면    우리가   믿겠노라   
 43     저가    하나님을    신뢰하니    이제   구원하실찌라    제  말이    나는    하나님의   아들이라    하였도다    하며

44      함께    십자가에    못    박힌    강도들도   이와  같이    욕하더라

                                        영혼이    떠나시다

45ㅇ  제   육시로부터    온   땅에    어두움이    임하여   제   구시까지    계속하더니

46        제   구시   즈음에   예수께서    크게    소리질러    가라사대    엘리   엘리    라마   사박다니   하시니   이는    곧    나의    하나님  ,   나의    하나님    ,   어찌하여    나를    버리셨나이까   하는    뜻이라

47  거기    섰던    자    중   어떤이들이   듣고    가로되    이     사람이    엘리야를    부른다    하고

48      그  중에    한  사람이    곧    달려가서    해융을    가지고    신   포도주를    머금게    하여    갈대에    꿰어    마시우거늘

49     그  남은    사람들이    가로되   가만    두어라    엘리야가    와서    저를   구원하나    보자    하더라

50      예수꼐서    다시    크게    소리지르시고    영혼이    떠나가시다

51     이에    성소   휘장이    위로부터   아래까지    찢어져   둘이    되고    땅이    진동하며    바위가  터지고

52      무덤들이    열리며    자던    성도의     몸이    많이    일어나되

53      예수의  부활  후에    저희가    무덤에서    나와서    거룩한    성에    들어가    많은    사람에게    보이니라

54       백부장과     및    함께    예수를    지키던    자들이    지진과    그  되는    일들을    보고    심히    두려워하여    가로되    이는    진실로    하나님의    아들이었도다    하더라

55       예수를  섬기며    갈릴리에서    부터    좇아온    많은    여자가    거기     있어    멀리서    바라보고    있으니

56     그   중에    막달라    마리아와    또   야고보와   요셉의   어머니    마리아와    또   세베대의    아들들의    어머니도    있더라

                                                    무덤에    멓어   두다

57ㅇ     저물었을      때에    아리마대   부자   요셉이라     하는    사람이    왔으니    그도    에수의     제자라  

58     빌라도에게    가서   예수의    시체를   달라   하니   이에    빌라도가    내어주라    분부하거늘    

59     요셉이  시체를  가져다가     정한    세마포로  싸서

60     바위    속에    판    자기    새무덤에  넣어    두고    큰    돌을    굴려    무덤   문에    놓고    가니

61     거기   막달라   마리아와    다른    마리아가    무덤을    향하여    앉았더라  

                                     파숫꾼이   무덤을    지키다

62ㅇ    그    이튼날은     예비일   다음    날이라    대제사장들과    바리새인들이    함께    빌라도에게    모여   가로되

63     주여    저   유혹하던    자가    살았을   때에    말하되   내가    사흘후에    다시    살아나리라   한    것을    우리가    기억하노니

64    그러므로    분부하여    그   무덤을    사흘까지    굳게    지키게    하소서   그의    제자들이    와서   시체를    도적질하여    가고    백성에게    말하되    그가    죽은   자    가운데서    살아났다   하면    후의    유혹이    전보다    더   될까    하나이다    하니

65     빌라도가    가로되    너희에게    파숫군이    있으니   가서    힘대로   굳게   하라  하거늘   

66     저희가    파숫군과    함께    가서    돌을    인봉하고    무덤을    굳게    하니라  

         

조회 수 :
21
등록일 :
2017.09.13
12:20:13
엮인글 :
http://ychurch.org/bible_relay/108351/3c0/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ychurch.org/10835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0369 마가 복음 제 4 장 최경희 2017-09-14
씨 뿌리는 사람의 비유 예수꼐서 다시 바닷가에서 가르치시니 큰 무리가 모여 들거늘 예수께서 배에 올라 바다에 떠 앉으시고 온 무리는 바다 곁 육지에 있더라 2 이에 예수께서 여러가지를 비유로 가르치시니 그 가르치시는 중에 저희에게 이르시되 ...  
10368 마가 복음 제 3 장 최경희 2017-09-14
안식일에 손 마른 사람을 고치시다 예수께서 다시 회당에 들어 가시니 한편 손 마른 사람이 거기 있는지라 2 사람들이 예수를 송사하려 하여 안식일에 그 사람을 고치시는가 엿보거늘 '3 예수께서 손 마른 사람에게 이르시되 한 가운데 일어서라 하시...  
10367 마가 복음 제 2 장 최경희 2017-09-14
중풍병자를 고치시다 수일 후에 예수께서 다시 가버나움에 들어가시니 집에 계신 소문이 들린지라 많은 사람이 모여서 문 앞에라도 용신할 수 없게 되었는데 예수께서 저희에게 도를 말씀하시더니 3 사람들이 한 중풍병자를 네 사람에게 메워 가지고...  
10366 마가 복음 제 1 장 최경희 2017-09-14
세례 요한의 전파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 복음의 시작이라 2 선지자 이사야의 글에 보라 내가 내 사자를 네 앞에 보내노니 저가 네 길을 예비하리라 3 광야의 외치는 자의 소리가 있어 가로되 너희는 주의 길을 에비하라 그의 첩경을 평탄케 ...  
10365 마태 복음 제 28 장 최경희 2017-09-14
살아나시다 안식일이 다하여가고 안식 후 첫날이 디려는 미명에 막달라 마리아와 다른 마리아가 무덤을 보려고 왔더니 2 큰 지진이 나며 주의 천사가 하늘로서 내려와 돌을 굴려 내고 그 위에 앉았는데 3 그 형상이 번개 같고 그 옷은 눈 같이 희거늘...  
» 마태 복음 제 27 장 최경희 2017-09-13
빌라도 앞에 서시다 새벽에 모든 대제사장과 백성의 장로들이 예수를 죽이려고 함께 의논하고 2 결박하여 끌고 가서 총독 빌라도에게 넘겨주니라 유다가 자살하다 3ㅇ 때에 예수를 판 유다가 그의 정죄됨을 보고 스스로 뉘우쳐 그 은 삼십을 대제...  
10363 마태 복음 제 26 장 최경희 2017-09-13
예수를 죽이려고 의논하다 예수꼐서 이 말씀을 다 마치시고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2 너희의 아는 바와 같이 이틀을 지나면 유월절이라 인자가 십자가에 못 박히기 위하여 팔리우리라 하시더라 3 그 때에 대제사장들가 백성의 장로들이 가야바라 하는 ...  
10362 마태 복음 제 25 장 최경희 2017-09-12
 열 처녀의 비유 그 때에 천국은 마치 등을 들고 시낭을 맞으러 나간 열 처녀와 같다 하리니 2 그 중에 다섯은 미련하고 다섯은 슬기 있는지라 3 미련한 자들은 등을 가지되 기름을 가지지 아니하고 4 슬기 있는 자들은 그릇에 기름을 담아 등과 함...  
10361 마태 복음 제 24 장 최경희 2017-09-12
성전이 무너질 것을 이르시다 예수께서 성전에서 나와서 가실 때에 제자들이 성전 건물들을 가리켜 보이려고 나아오니 2 대답하여 가라사대 너희가 이 모든 것으 보지 못하느냐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돌 하나도 돌 위에 남지 않고 다 무너뜨...  
10360 마태 복음 제 23 장 최경희 2017-09-12
서기관들과 바리새인을 꾸짖으시다 이에 예수께서 무리와 제자들에게 말씀하여 가라사대 2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 모세의 자리에 앉았으니 3 그러므로 무엇이든지 저희의 말하는 바는 행하고 지키되 저희의 하는 행위는 본받지 말라 저희는 말만 ...  
10359 마태 복음 제 22 장 최경희 2017-09-11
혼인 잔치의 비유 예수꼐서 다시 비유로 대답하여 가라사대 2 천국은 마치 자기 아들을 위하여 혼인 잔치를 베푼 어떤 임금과 같으니 3 그 종들을 보내어 그 청한 ㅅ람들을 혼인 잔치에 오라 하였더니 오기를 싫어하거늘 4 다시 다른 종들을 보내...  
10358 마태복음 제 21 장 최경희 2017-09-11
예루살렘에 들어가시다 저희가 예루살렘에 가까이 와서 감람산 벳바게에 이르렀을 때에 예수꼐서 두 제자를 보내시며 2 이르시되 너희 맞은편 마을로 가라 곧 매인 나귀와 나귀 새끼가 함께 있는 것을 보리니 풀어 내게로 끌고 오너라 3 만일 누가 ...  
10357 마태 복음 제 20 장 최경희 2017-09-11
포도원의 품꾼들 천국은 마치 품군을 얻어 포도원에 들여보내려고 이른 아침에 나간 집 주인과 같으니 2 저가 하루 한 데나리온씩 품군들과 약속하여 포돈원에 들여 보내고 3 또 제 삼시에 나가보니 장터에 놀고 섰는 사람들이 또 있는지라 4 저희...  
10356 마테복음 제 19 장 최경희 2017-09-11
이혼에 대하여 가르치시다 예수께서 이 말씀을 마치시고 갈렐리에서 떠나 요단강 건너 유대 지경에 이르시니 2 큰 무리가 좇거늘 예수께서 거기서 저희 병을 고치시더라 3ㅇ 바리새인들이 예수께 나아와 그를 시험하여 가로되 사람이 아무 연고를 물...  
10355 마태 복음 제 18 장 최경희 2017-09-09
천국에서 큰 사람 그 때에 제자들이 예수께 나아와 가로되 천국에서는 누가 크니이까 2 예수께서 한 어린 아이를 부러 저희 가운데 세우시고 3 가라사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가 돌이켜 어린 아이들과 같이 디지 아니하면 결단코 천국에 들...